칼럼·기고 >
[함양신문 창간 36주년 축사] 양재생 은산해운항공 그룹 /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4/06/10 [15:44]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의 투명하고 공정한 언론 보도를 주도하는 함양신문의 창간 36주년을 4만 명의 함양군민 분들과 더불어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금강산, 한라산과 함께 삼신산의 하나이자, 민족의 정기가 발원하는 지리산이 있는 우리 함양은 오늘날까지 대한민국과 민족의 정기가 발원하고 있는 고장입니다.

 

또한, 뛰어난 기운을 바탕으로 함양의 청정지역에서 생산되는 사과, 곶감, 산양삼 등 함양의 특산품들은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최고의 식품으로 인정을 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함양의 소식을 함양신문이 벌써 36년째 담당하고 있다니 정말 존경스러우며, 감회가 새롭게 느껴집니다. 함양군과 군민과의 소중한 가교 역할을 하며 함양군의 발전을 위해 정론을 펼치며 함양군과 함양군민을 대변하여 지역 여론을 주도해온 함양신문의 발자취에 무한한 감동과 존경을 아낌없이 보냅니다.

 

급변하고 있는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정보는 그 어떤 가치보다 중요하다고 생각합니다. 이러한 시대의 변화 속에서도 뒤처지지 않고 변화에 그 어떤 언론보다 빠르게 적응을 하며 함양 맞춤형 정보들을 전달하고 있는 함양신문의 역할에 더 많은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부디 앞으로도 프로의식과 무한한 열정으로 함양군과 군민, 전국의 향우 분들의 기대에 부응하고, 함양의 정보를 전달한다는 자긍심으로 지역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언론이 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저 양재생에게 있어 함양은 마음의 고향이자 버팀목이자 용기와 도전정신의 발원지입니다. 함양이 있기에 양재생도 있습니다.

 

앞으로도 함양과 함양신문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하며, 함양과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최고의 언론이 될 함양신문의 창간 36주년을 다시한번 축하드립니다.

 

마지막으로 제 인생 신조인 “ 된다! 된다! 잘 된다!! 더 잘 된다!!! ”라는 초긍정적 행복에너지를 함양신문과 함양군민, 향우분들게 보내드립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함양신문 창간 36주년 축사] 양재생 은산해운항공 그룹 / 부산상공회의소 회장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화과원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함양농협’함양 꿈나무유치원 원생 대상으로 어린이 경제·금융 교육 실시 / 함양신문
함양군이장단협의회, 함양군의회 후반기 원 구성 정상화 촉구성명서 / 함양신문
제9대 함양군의회 후반기 의장에 3선 김윤택·부의장 배우진 선출 / 함양신문
경남도, 지리산 케이블카 ‘산청군 단일노선 확정’ 추진 / 함양신문
하모조아 & 하모야 상림 토요무대에서 한여름 밤의 문화공연 재능나눔 / 함양신문
함양군산림조합장 보궐선거, 8월 1일 실시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신성범 의원, ‘인구감소지역 빈집! 어떻게 할 것인가?’ 정책토론회 개최 / 함양신문
함양문화원 ‘고택아 놀자’... 쉴 틈 없는 문화기행 / 함양신문
본지 함양신문 후원, ‘상림맨발걷기행사 기념 연재’ 박동창 박사 특강(32) 맨발걷기의 치유 효과는 아픈 사람, 건강한 사람 모두에게 주어지는 선물이다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