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기고 >
[전병일 남양주시민회 명예회장 남양주신문사 회장] 효(孝)는 우리 민족의 근본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4/05/20 [10:07]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우리나라를 군자의 나라, 동방예의지국이라 한다. 우리 민족에게는 태양과 같이 빛나는 밝은 덕이 있고, 맑고 밝은 질서와 예의가 있다.

 

농(農)은 천하지대본(天下之大本)이며, 인류의 근원이요, 농부는 인간의 생명이라고 한다. 계절에 따라 씨 뿌리고, 김매어 가꾸고, 거두어들이는 것을 풍우와 청명에 맞추어 일하던 우리 겨레가 부모를 잘 섬기고 나이 많은 어른을 부모처럼 공경하며. 어린이를 어진 마음으로 가르치고 보호하고. 이웃을 내 형제처럼 사랑하고 도우며. 가난하고 병든 사람을 내 몸으로 여겨 서로 도우면서 어려움을 나누며 살아왔다. 또 우리 겨레는 道(도)를 따르고 德(덕)을 베푸는 것을 일상생활로 여기고 살아왔던 것이 우리 민족이다.

 

남의 물건을 탐하거나 도둑질하는 것을 죽기보다 더한 수치로 알고 살아왔기 때문에 집의 울타리는 이웃과 경계의 표시일 뿐 도둑을 막기 위한 방범용은 아니었으며, 밭과 밭 사이의 길은 상호 배려하는 마음으로 열려 있었다.

 

종교적 차원에서 일부는 부정을 하지만 단군 왕검이 우리 겨레의 첫 나라인 고조선을 세우면서 모든 인간이 다 함께 잘 살고 이롭게 한다는 홍익인간(弘益人間)을 최고의 이념으로 정하였던 것도 사랑의 맥에서 나온 것이며, 사랑과 질서를 기초로 하여 자기를 희생함으로써 타인의 행복과 복리를 증진시키는 목적에서 오는 이타주의(利他主義)와 사람이 곧 하늘이라는 인본주의를 주장한 손병희 선생의 주장은 동학의 기본 사상인 인내천(人乃天)은 천도교의 이념이다.

 

동방예의지국 그중에서도 군자의 나라인 우리나라 역사적 절대 명제는 자기 생명의 창조자인 조상을 신으로 받드는 원시 종교적 문화를 오랜 세월 동안 풍속으로 지켜오고 있다. 우리 민족의 효(孝) 사상은 인간을 가장 존귀한 존재가치로 떠오르게 하는 정신문화이기도 하며. 세계 어느 나라 문화보다 우월성을 가졌다고 한다.

 

우리 민족 여성의 곧은 절개와 효성을 소재로 하여 시대와 작가가 불분명한 고전의 소설 중에 춘향전과 심청전은 판소리, 마당놀이, 연극 등으로 오랜 세월이 흐르도록 사랑을 받아오고 있다.

 

심청의 효성을 불교적 보은사상(報恩思想)이란 관점에서 뜻을 두고 있어 심청전의 창작 시기를 고려 때로 예상을 해 볼 수 있다. 심청이 공양미 3백석을 절에 갖다 바친 그 순간에 심청의 아버지 심 봉사는 눈을 떠야 하는데 심 봉사가 눈을 뜬 것은 맹인잔치 마지막 날인 심청이가 아버지가 들어오는 것을 보고 “아이고, 아버지!”하고 끌어안을 때였다. 그리고 그 순간 아버지만 눈을 뜬 것이 아니라 잔치에 참석한 다른 장님들 모두가 눈을 뜨게 된 것이다. 아버지의 눈을 뜨게 하기 위하여 공양미 3백석에 팔려간 심청의 효심을 다룬 이 작품은 한국인의 피가 아니면 결코 접근할 수 없는 대단히 중요한 걸작품이다.

 

1972년 뮌헨 올림픽 전야제의 문화행사로 오페라 ‘심청’이 초연되었을 때 서양 사람들을 충격 속으로 몰아넣은 것도 서양 고도의 기술적 과학문명보다 한국인의 ‘효’ 사상이 정신문화의 우수성을 나타내고 있다는 증거이기도 하다.

 

우리 민족의 효 사상을 분석해 본다면 첫째, 사람 중심의 인본주의를 바탕으로 하고 있으며. 둘째. 나보다는 부모를 먼저 챙기고, 부모의 기뻐하는 하는 모습을 보고 나의 만족을 느끼는 고도의 이타주의며, 셋째. 효는 인내주의를 필수로 하고 있다. 부모를 섬긴다는 것은 나의 감정과 충동을 자제해야 하기 때문이다. 넷째. 효는 절충주의를 필요로 하고 있다. 부모를 모시는 데는 자신의 고집만을 주장할 수 없고, 세대 간에 조화를 이룰 수 있는 지혜로운 절충이 필요하기 때문이다. 다섯째. 효는 평화 공존주의를 이상으로 하고 있다. 부모를 받들어 모시는 데는 자식, 손자에 이르기까지 가정의 화합이 생활의 근본이 되어야 하기 때문이다.

 

우리 민족의 높은 가치인 효 사상 문화가 지속되려면 물질만능의 현대문명에 제압당하지 않아야 한다. 우리 문화가 세계인류에 기여할 것이 있다면 심청이가 “아이고, 아버지!”하고 부르짖음에 아버지와 주변의 장님들이 함께 광명을 찾은 효 사상이라 할 것이다. 이것이 우리 민족의 공통된 혼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전병일 남양주시민회 명예회장 남양주신문사 회장] 효(孝)는 우리 민족의 근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화과원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제23회 국무총리배 생활체육 전국게이트볼 대회 우승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새콤달콤 체리 첫 수확 / 함양신문
함양초등학교 총동창회 68회 주관회기 고향사랑기부제 참여 / 함양신문
함양군 물레방아가족봉사단, 사랑의 샌드위치 만들기 / 함양신문
함양군, 내수면 메기 치어 방류 / 함양신문
함양 연꽃 라이온스 클럽 창립기념식 및 회장 이취임식 개최 / 함양신문
함양소방서, 근속 승진자 임용장 수여식 / 함양신문
안의중학교 학생들에게 ‘책을 사 주세요!’ / 함양신문
마천중학교총동문회, 모교 재학생 독도 탐방 후원금 전달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