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기고 >
[박길상 소방서장] ‘추석연휴!’ 안전을 더하여 가족과 즐겁게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9/17 [14:06]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함양소방서장 박길상   ©함양신문

 항상 즐겁고 행복해야 하는 추석 연휴이지만 매년 매스컴을 보면 이 기간에는 벌 쏘임, 화재 등 각종 사고가 증가해 안타까운 인명ㆍ재산피해가 많이 발생한다.

 

따라서 소방서는 이 기간을 특별경계근무 기간으로 정하고 전 직원이 긴장을 늦추지 않고 있다. 이와 더불어 도민들께서는 다음의 몇 가지 안전수칙에 대해 조금 더 관심 갖고 주의를 기울인다면 사고를 크게 줄일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

 

먼저 성묘 시 벌 쏘임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세 가지만 준수하자. 첫째, 옷은 흰색 계열의 옷을 입자. 어두운 색은 말벌의 공격성을 높게 만든다. 둘째, 향수나 향이 진한 로션은 피하자. 셋째, 말벌 집을 발견하면 건드리거나 제거하려 하지 말고 10m 이상 떨어져 119에 신고하자

 

그리고명절에는 음식 장만으로 화기취급이 증가하거나 장기간 집을 비우게 되는 경우가 많아 전기나 가스에 의한 주택 화재가 많이 발생한다. 집을 비울 때는 쓰지 않는 전기제품의 플러그를 뽑아 두고, 가스 메인밸브를 잠가두면 전기에 의한 화재 위험과 가스 안전 사고를 크게 감소시킬 수 있다.

 

특히, 이번 추석을 앞두고 설레는 고향 방문이 자칫 고향의 부모님과 어르신들의 ‘코로나19’ 확산으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귀성 자제가 필요하다. 고향을 방문한다면 현명하고 절제된 행동으로 코로나19와 사고 없는 추석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박길상 소방서장] ‘추석연휴!’ 안전을 더하여 가족과 즐겁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고운주유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함양참여연대, 함양지역자활센터와 함양군청에 대해 고발장 접수 / 함양신문
조계종 스님 150여명, 캠핑장 명당 ‘지리산오도재캠핑장’에서 1박 야영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일평생 山 그림만 그려온 노춘애 원로화백 “지리산 문화예술 단지 조성하는게 꿈입니다.”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2021 엑스포 성공 견인차 / 함양신문
‘2021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성황리 종료, 위드 코로나 시대, 새로운 기준이 되다. / 함양신문
민선, 함양군체육회 연이은 ‘대어 수확’ / 함양신문
-위성초 5학년 진로체험교육 실시- / 함양신문
유성훈 함양신협 전무, 함양군에 장학금 100만원 기탁 / 함양신문
함양교육지원청 학교교육지원센터 온종일돌봄 초등돌봄전담사 마음돌봄 간담회 실시 및 「너의 우산이 되어줄게」비상우산 지원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