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디지털 문맹 탈출 ‘이젠 무인 판매기도 두렵지 않아요’
함양군, 디지털 소외계층 생활불편 해소 맞춤형 정보화교육 실시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04/06 [14:47]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함양군은 지난 3월부터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소비생활 일상화 속에 불편함을 겪어왔던 디지털 소외계층의 생활불편 해소를 위해 맞춤형 정보화교육을 진행하여 왔다.

 

그 첫 번째 과정을 수료하고 마지막 현장 체험 학습에 나선 어르신들이 햄버거 가게의 키오스크(무인 주문기) 앞에서 상기된 얼굴로 서있다.

 

어르신들은 생애 첫번째 무인 주문으로 나온 햄버거를 받아들고 “지금까지 TV로만 보던 무인주문을 실제로 체험해 볼 수 있어서 너무 기쁘고, 이젠 뭐든지 할 수 있을 것 같은 자신감이 생긴다”면서 “우리 또래 대부분의 사람들이 마음은 있지만 용기가 나지 않아 신문명의 혜택을 받지 못하고 있기 때문에 이런 생활불편 해소를 위한 교육이 더 많이 생겼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군 관계자는 “젊은 사람들에게는 이미 익숙한 문화이지만 어르신들에게는 쉽게 다가가지 못하는 동떨어진 문화일 수밖에 없다”며 “앞으로도 디지털 문맹을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과정을 군민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디지털 문맹 탈출 ‘이젠 무인 판매기도 두렵지 않아요’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그린테크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정상목기자가 만난 사람] 정흥희 연꽃의집 원장 인터뷰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함양군, 고향방문 통한 친인척 4명 확진 / 함양신문
함양군, 타지역 방문 코로나19 확진자 이어져 / 함양신문
탤런트 정혜선씨 함양엑스포 홍보 일조.함양군청 찾아 서춘수 군수와 면담, 2021 함양산삼항노화엑스포 홍보계획 전해 / 함양신문
[사설] ‘적법과 떼법’ 사이에서 같이 고통 받는 시대 / 함양신문
함양군, 지리산 자락 ‘마천 다랑이논 복원사업’ 박차! / 함양신문
[정상목 기자가 만난 사람] 창원 가음정 마포주먹구이 서옥식·박복순부부 / 함양신문
‘산삼엑스포의 고장 함양’에서 ‘100년 넘은 천종산삼’ 발견 / 함양신문
2021. 5. 12.(수) 함양군 일일동향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