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문화
함양대봉산휴양밸리 호평 속에 누적 방문객 20만 돌파
올 한해 놀라운 성과 거두고 오는 12월 27일(짚라인은 15일)부터 동절기 휴장 들어가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1/12/03 [13:47]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내 최고 수준의 산악형 힐링 관광지로 발돋움한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21일 개장 이후 7개월여만에 누적 방문객 20만 돌파의 흥행 실적을 거뒀다.

 

군에 따르면 국내 최장 모노레일 및 짚라인으로 함양군 관광산업을 견인하고 있는 대봉산휴양밸리가 지난 4월 21일 개장후 7개월여만인 12월 2일 기준으로 20만 497명의 관광객이 대봉산을 방문했으며, 누적 매출 실적은 13억 2,000여만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그간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등으로 인한 탑승 인원 제한과 엑스포 티켓 할인 등 각종 감면 혜택 적용까지 고려하면 실로 놀라운 성과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

 

개장 후 반년이 조금 넘은 시점에서 방문객 20만 돌파와 매출 13억여원 달성은 전국에 산재한 유사한 휴양시설의 상당수가 적자 운영을 면치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나온 실적이라 더욱 고평가될 만 하다.

 

소창호 휴양밸리과장은 “이같은 성과는 격무에도 불구하고 그간 묵묵히 휴양밸리를 지탱해온 직원들과 근로자들의 땀의 결실이라고 생각한다”며 “가시적 실적에 안주하지 않고 앞으로도 고객 편의와 안전을 위해 점검을 강화하고 더욱 다양한 시설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며 코로나19 등 방역에도 만전을 기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대봉산휴양밸리는 국내 최고의 안전 시설을 표방하며 월정밀점검(1회), 주점검(1회)의 정기점검과 매일 실시하는 일일점검 등 3단계 안전점검을 통해 승객 안전 확보에 철저를 기하고 있으며, 한국교통안전공단 정기검사 결과 안전성 적합 판정을 받았다.

 

한편, 대봉산휴양밸리는 기온 하강에 따라 적설·결빙 등으로 인한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오는 12월 27일(짚라인은 15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약 한달여간 동절기 임시 휴장에 들어가며 휴장 기간 동안 시설물 전반에 걸쳐 정밀 점검을 추가 실시할 계획이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함양대봉산휴양밸리 호평 속에 누적 방문객 20만 돌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고운주유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황석역사연구소장 박선호] 황석산성대첩의 비밀을 밝히는 것은 運命的 召命 / 함양신문
수동초 6학년 장학금 수여 예정, 렘넌트지도자학교 수동초 장학금 기탁 / 함양신문
함양군 ‘코로나19 일상회복 지원금’ 지급 / 함양신문
코로나19 끝나기를 마냥 기다릴 수는 없다, 2022년에는 위기를 기회로! 충청남도청 초청 팸투어를 다녀오다 / 함양신문
함양군-함양군의회, 인사권 독립 업무협약.. 상생발전 협력 / 함양신문
함양 '척지토성'에서 삼국(가야 5세기 후반~6세기 전반)시대 유물 발굴 / 함양신문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1월 13일 시행 진주시의회 지방자치 元年, 새로운 도약 / 함양신문
함양군, 2022년 상반기 정기인사 단행 / 함양신문
재경함양군향우회 회장 이·취임식 개최 / 함양신문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