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행정
진병영 군수 시정연설…내년 예산 '사람·관광·산업' 중점
함양군의회 정례회서 2024년도 군정 운영방안·예산 편성 방향 밝혀
‘사람 중심 투자’‘관광 성장 프로젝트’‘지역산업 활력 제고’ 등 운영방향 제시
 
함양신문 기사입력  2023/11/28 [11:46] ⓒ 함양신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진병영 군수가 11월 27일 개회한 제279회 함양군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시정연설을 통해 내년도 군정 운영 방안을 제시했다.

 

진 군수는 시정연설을 통해 “기회는 위기 속에 있고, 위기는 기회 속에 있다. 2024년에는 사람·관광·산업에 중점을 두고, 현재의 위기를 기회로 바꿀 수 있도록 담대한 변화를 이루겠다”라는 향후 군정 운영 방향을 밝혔다.

 

우선 인구소멸 극복을 위한 최우선 과제로‘사람에 중심을 둔 투자’를 통해 정주 환경 개선과 군민 삶의 질 향상에 매진한다.

 

마천·유림 기초생활거점 조성사업, 수동·안의·서상·백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함양 문화복지 도시기반시설 조성, 안의·서상 도시재생사업 등 살기 좋은 도시공간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소규모 주차장 확대, 사람 중심 보행체계 개선, 전선 지중화 사업, 회전교차로 등 생활밀착형 도시 정비사업에도 집중한다.

 

맞춤형 보육 도시를 위해 장난감도서관, 공동육아 나눔터, 다함께 돌봄센터 등 양육 친화 환경을 조성하고, 꿈드림 바우처 지원사업 지속 추진과 청소년 복합문화센터 기본계획 수립 등을 계획하고 있다.

 

특히 청년마을 공유주거 조성, 청년 마을 만들기 등 미래세대를 위한 일자리 창출과 지역 정착 기반을 마련하고, 함양 누이센터 건립 본격화와 생애 주기별 맞춤형 복지도 강화한다.

 

다음으로 지역 활력 제고를 위한 ‘관광 성장 프로젝트’를 본격 추진하여 생활인구 확대를 꾀한다.

 

함양군 내 해발 1,000m 이상 15개 명산 관광 자원화, 지역 특화형 생활거점 사업인 함양 사계 포유 사업 등 산림자원 연계사업을 확대 추진하고, 대봉산 휴양밸리도 최적의 운영 방안을 모색해 나간다.

 

남계서원 교육체험관 건립을 비롯해 선비문화유산 풍류관광벨트 조성, 상림과 연계한 백연유원지 오토캠핑장, 한방 웰니스 관광거점 조성 등 주변 인프라 확충과 상림권역 관광 성장 프로젝트를 위한 중장기 종합계획을 수립한다.

 

지역 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기업유치, 일자리 창출, 미래형 농업 시스템 등의 구축도 추진한다. 

 

산업구조 고도화를 위해 연구개발 투자, 인력 양성 등 고부가가치 산업을 육성하고 기업 혁신 생태계 조성에도 소홀함이 없도록 단계적으로 투자를 확대한다. 교통요충지로서의 지리적 특성에 기반한 물류, 제조, 첨단산업 등 전략적 투자유치와 더불어 관광호텔, 유스호스텔 유치에도 힘을 모은다.

 

농산물의 공동 브랜드화와 명품화를 통해 지역 농산물의 가치를 높이고 가공 및 유통 산업의 육성과 경쟁력 강화에도 힘을 쏟으며, 특히 청년층과 핵심 생산가능인구의 유출을 방지하여 지역의 활력을 도모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 같은 주요 시책과 현안 사업 추진을 위해 내년도 예산안을 올해보다 325억 원(5.26%) 증가한 6,505억 원으로 편성했다. 이중 농림해양수산 분야가 1,450억 원으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사회복지 분야 1,156억 원, 환경 분야 665억 원, 국토 및 지역개발 분야 482억 원, 문화 및 관광 분야 335억 원 등의 순이다.

 

내년도 예산안이 증가한 것에 대해 진 군수는 “연초부터 국도비와 보조사업 확보를 위해 저를 비롯한 전 공무원이 중앙부처와 경남도를 방문하여 예산확보를 위한 설득에 총력을 다한 결과”라며“ 정부의 긴축재정에 대비하여 사전에 고강도 세출 구조 조정 등을 통해 절약한 예산을 통합재정안정화기금으로 적립한 덕분에 기금 477억 중 270억을 2024년 당초 예산에 투입할 수 있었다.”라고 설명했다.

 

또한 “내년도 예산안은 민선 8기의 성공적 발판이자 미래 함양 발전의 밑거름이 될 수 있는 반드시 필요한 예산”이라며 “군민의 삶이 더 나아지고 달라질 수 있도록 새로운 도전과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고 우공이산(愚公移山)의 마음으로 앞만 보고 나아가겠다”라고 강조했다.

 

함양군의회는 11월 27일부터 예산안 심의를 거쳐 12월 19일 2024년 예산안을 의결할 예정이다.

  © 함양신문

 

  © 함양신문

 

  © 함양신문

 

  © 함양신문

 

  © 함양신문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함양신문
 
 
진병영 군수 시정연설…내년 예산 사람·관광·산업 중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고운주유소

가장 많이 읽은 기사
[황석역사연구소 박선호] 단성현감사직소 해설1부 / 함양신문
지리산천왕축제, 강력한 희망메시지를 전하다 / 함양신문
“재부지곡면산악회 2024년도 시산제 개최” / 함양신문
함양컴퓨터 김명규 대표, 함양군장학회에 100만원 기탁 / 함양신문
함양문화원, 2024년 문화재청 고택종갓집 활용사업 / 함양신문
2024. 2. 15.(목) 함양군 일일동향 / 함양신문
함양 78세 김순자 할머니 ‘평생 소원’ 이웃돕기 성금 1천만원 기탁 / 함양신문
안의향교 설명절 알성례 봉행 및 인사회 개최 / 함양신문
봄 소식 시인/克重 안병민 / 함양신문
함양군 평생학습, 평생학습동아리 지원사업 대상 동아리 모집 / 함양신문
광고